2021 가을 특새 2일차 은혜나눔 - 나의 그릿 시냇가

김경재(김경*) 1 1,344

오늘 말씀을 듣게 되면서 나는 올해 코로나에 걸려서 홀로 격리시설에서 격리되었던 시간이 떠올랐던 것 같다.

처음에 확진소식을 들었을 때, 먼저 절망에 휩싸이고 스스로가 낙망하게 되었던 기억이 난다. 

그렇게 격리시설로 들어가고 나서는 그 안에서 말씀 묵상을 하고 찬양을 들으며 하나님께 기도했다. 

' 저희 코를 열어주셔서 냄새를 맡게 하여주시고, 하나님의 자녀로 이 고난을 헤쳐나가게 하여 주시옵소서.' 

그렇게 까마귀의 은혜처럼 날마다 나오는 음식을 먹으며 묵상을 하게 될 때 격리 일주일 후에 코가 열리게 되었고, 

피곤함도 사라지게 되어 건강을 회복하게 되었다. 그렇게 되면서 나는 이 코로나에 대한 인식이 바뀌게 되었다. 

걸리면 죽게 되고 내 인생이 무너지는 것이 아닌 하나님을 온전히 바라볼 수 있고 하나님의 훈련의 과정을 통해

더욱 큰 은혜를 주심으로 변화되었다. 그곳이 바로 나의 그릿 시냇가였던 것이다. 

오늘 엘리야가 그릿 시냇가에서 하나님의 돌보심을 받고 선지자의 사명을 펼쳤던 것 처럼 

이번 특새의 자리가 그 떄의 나의 그릿 시냇가처럼 은혜를 다시 얻는 시간이 되기를 소망한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밴드로 보내기

Comments

싸비(양정*)
아멘
목사님 말씀을 들으며 나의 그릿 시냇가는 도대체 어디일까 감이 오지 않아 답답했는데 은혜 나눔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는 내 삶의 자리가 그릿 시냇가라는 마음이 들었습니다. 치유의 하나님을 경험하신 은혜 나눔에 감사합니다 =)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
묵상 나누어요 게시판 용도입니다. 웹관리자0(관리*) 03.05 4067 1
562 2022/6/26 말씀을 듣고, 새롭게 거듭난 사람의 삶은 어떤 삶을 살아야 할까?? 겨울나그네(김성*) 17시간전 4 0
561 2022/6/19 주일 말씀을 듣고 .. 나는 무엇을 생각할수 있었나? 겨울나그네(김성*) 19시간전 4 0
560 6/12 주일 말씀을 듣고 나 자신에 대한 정체성을 생각해 본다....... 겨울나그네(김성*) 10일전 68 0
559 5/29주일 말씀을 듣고 "하나님께서 에스겔의 눈을 열어 바라본 마른 뼈 를 생각해 본다 겨울나그네(김성*) 06.09 72 0
558 5/22 주일 말씀을 듣고(하나님의 영광이 떠나지 않게 하는 삶이란 어떤 삶을 살아야 할까?) 겨울나그네(김성*) 05.25 134 0
557 5/15 주일 말씀을 듣는중에 ..귀신들린 아이의 아버지와 제자들의 상황을 생각해 본다 .... 겨울나그네(김성*) 05.21 136 0
556 금요성령집회를 다녀와서 싸비(양정*) 05.13 178 0
555 5/8 피 남편 (십보라가 게르솜에게 행한 할례는 무엇을 의미 하는가?) 댓글1 겨울나그네(김성*) 05.13 217 1
554 나를 멸시하는 자를 경멸하리라 싸비(양정*) 05.12 166 0
553 5/6 말씀을 듣고 ,, 구원을 이루어 가는 삶이란 어떤 삶일까? 겨울나그네(김성*) 05.12 170 0
552 [설교 요약] 피 남편 싸비(양정*) 05.11 173 0
551 [설교 요약] 하나님의 자녀답게 사는 삶 싸비(양정*) 05.11 168 0
550 [설교 요약] 하나님 나라 시리즈4 하나님 나라의 백성 싸비(양정*) 05.11 174 0
549 [유소년부 설교요약] 하나님은 우리의 슬픔을 아세요 싸비(양정*) 05.11 158 0
548 2022년 5월 11일 Q.T 세 살 갈고리와 세마포 에봇 싸비(양정*) 05.11 153 0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